'냄새를 보는 소녀' 박유천, 대머리 가발에 얽힌 '특별한 인연'!

기사 등록 2015-04-15 23:18
Copyright ⓒ Issuedaily. 즐겁고 신나고 유익한 뉴스, 이슈데일리(www.issuedaily.com) 무단 전재 배포금지


[이슈데일리 황연진기자]'냄새를 보는 소녀' 박유천이 바보연기로 눈길을 끄는 가운데, 대머리 가발과 박유천은 남다른 인연을 가지고 있다고.

일 10시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냄새를 보는 소녀' 3회에서 신세경(오초림 역)과 박유천(최무각 역)은 코믹 가발을 착용한 채 만담 연습을 진행하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대머리 가발을 착용한채 만담연습을 하는 박유천은 '해피투게더'에서도 같은 대머리 가발을 착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명수를 웃겨라' 코너에서 대머리 가발을 착용하다 제대로 망가진 것.

이후 박유천은 과거 방송에서 "콘서트장에서 이 사진을 들고있는 팬분들이 간혹 있다" 라며 "노래를 부를땐 감정을 잡아야하는데 곤란했다"라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박유천은 '냄보소'로 안방극장에 컴백하면서 누리꾼들사이 화제를 모았던바 있다. 박유천은 코믹한 표정연기로 명불허전 '로코킹'으로 눈도장을 찍었다.

그가 출연한 '냄새보는 소녀'는 3년 전 바코드 살인사건으로 여동생을 잃은 무감각적인 한 남자와 같은 사고를 당하고 기적적으로 살아났지만 이전의 기억을 모두 잃은 냄새를 눈으로 보는 초감각 소유자인 한 여자의 이야기다. 매 주 수 목 밤 10시에 방송된다.

 

황연진기자 wldnjsdl120@

 

기사 공유하기